국민임대아파트 공고 분당한솔7단지 영구임대주택 입주자모집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 101번지 (증축 영구임대주택 248호) 국민임대아파트 공고가 발표되었습니다. 이 주택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 101번지 한솔마을7단지(“분당한솔7단지”*라 함)에 「장기공공임대주택 입주자 삶의 질 향상 지원법」 제10조의2 제1항 및 같은 법 시행령 제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을 증축하는 영구임대주택(“증축주택”이라 함)입니다.

* 분당한솔7단지(‘94.8월 준공) : 영구임대주택 1,420호(“기존주택”이라 함)

• 고령자·장애인형 주택은 고령자·장애인의 편의증진을 위해 현관․욕실 안전손잡이, 욕실 단차제거, 거실 야간센서등, 거실·욕실 비상호출버튼 등이 설치됩니다.

• 최대전환시 임대조건은 현재 전환이율(연6%), 전환단위금액(100만원) 및 월임대료 하한기준액(3만원)을 적용하여 산정한 것으로서, 향후 변경되는 때에는 변경된 이율 등을 적용하게 됩니다.

• 기존주택과 증축주택의 「월임대료의 보증금 전환기준」이 서로 다를 수 있으니, 반드시 확인하고 신청하시기 바랍니다.

국민임대아파트

분당한솔7단지 영구임대주택 국민임대아파트 신청자격

입주자 모집공고일(2015.3.25) 현재 한국토지주택공사와 분당한솔7단지 영구임대주택 임대차 계약을 체결하고거주중인 무주택대상자 중 기존 임차인(세대주)으로서 법정영세민인 분

* 기존주택 임대차계약이 입주시까지 유지되어야 공급신청, 계약체결 및 입주가 가능합니다.

국민임대아파트 신청자격 무주택대상자

주택을 소유하고 있지 아니한 아래의 1,2호 해당자 전원을 말합니다.

1. 신청자가 속해 있는 주민등록표등본상의 세대주, 세대주의 배우자 및 직계존·비속

2. 신청자와 동일한 주민등록표등본상에 등재되어 있지 아니한 신청자의 배우자 및 배우자와 동일한 세대를 이루고 있는 신청자의 직계존·비속

「주택공급에 관한 규칙」 제31조제1항제1호 내지 제4호의 분를 말합니다.

1. 기초생활수급자
2. 국가유공자 등으로서 수급자 선정기준의 소득이하인 자
3.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4. 한부모가족

26A (일반형), 31A(일반형) : 상기 신청자격을 갖춘 자
26B (고령자·장애인형)

상기 신청자격을 갖추고 세대구성원이 아래 요건중 하나 이상에 해당하는 분

1. 만65세 이상(1950.3.25 이전 출생)인 자

2. 「장애인복지법」 제32조에 따라 장애인등록증이 교부된 자
• 26A(일반형), 31A(일반형) 신청자격만 있는 세대를 “비고령자·장애인세대”라 하며, 26B(고령자·장애인형) 신청자격도 있는 세대를 “고령자·장애인세대”라 합니다.
• 주택형별 구분없이 1개 주택형에만 신청가능합니다.(중복신청시 전부 무효 처리)

“세대구성원” 이란?

신청자와 동일 주민등록표등본에 등재되어 생계를 같이 하는 세대주 본인, 배우자, 세대주 및 배우자의 직계존·비속을 말하며, 주택형별 신청자격 및 배점기준에 적용됩니다.

주택
유형
신청
자격
신청
기간
당첨자
발표일
계약
체결기간
신청
계약장소

26B
(고령자·
장애인형)

고령자
장애인세대

015.4.1(수)~4.2(목)(10:00~17:00)

2015.4.28(화)
(14:00 이후)

015.5.4(월),
5.6(수)~5.7(목)

(10:00~17:00)

분당한솔7단지

711동 1층 복지관

26A(일반형) 고령자
장애인세대

015.4.1(수)~4.2(목)(10:00~17:00)

31A(일반형) 비고령자
장애인세대

2015.4.3(금)(10:00~17:00)

• 토․일요일 및 기타 법정공휴일에는 신청접수하지 않습니다.

•신청접수는 주택형별․신청자격별로 지정된 기간에만 가능하며, 26A(일반형) 및 31A(일반형)는 고령자․장애인세대를 대상으로 신청접수결과 모집호수의 130%에 미달되는 주택형에 한하여 비고령자․장애인세대를 대상으로 신청접수합니다.

• 비고령자․장애인세대 신청접수 여부는 2015.4.2(목) 20:00 이후 한국토지주택공사 홈페이지(www.lh.or.kr)에 게시합니다.

인 증명서류를 제출하여야 하며, 기한내에 증명서류를 제출하지 아니한 자는 부적격 사유에 대하여 이의가 없는 것으로 간주되어 당첨자에서 제외합니다.

• 동호는 전산추첨으로 배정되며, 한국토지주택공사 홈페이지(www.lh.or.kr)에 게시합니다.

■ 입주자 선정방법

• 주택형별 경쟁이 있는 경우 주택형별 배점기준표에 따라 고득점 순으로 당첨자를 선정합니다.

• 동점시 ‘우선요건 점수가 높은 자’ → ‘기존주택 입주일이 빠른 자’ → ‘추첨’의 순으로 당첨자를 선정합니다.

■ 예비입주자

• 신청인원이 모집호수를 초과할 경우 모집호수의 30%를 예비입주자로 선정하며, 예비입주자는 당첨자가 미계약 또는 해약시 순위에 따라 계약체결 가능합니다.

■ 배점기준표

국민임대아파트 공고

– 장애인이 있는 세대의 세대구성원 중 최고령 1인 및 장애등급이 가장 높은 1인(동일인도 가능)을 대상으로 합니다.

※ 고령자·장애인세대만 신청가능합니다.

※ 동점시 ‘우선요건 점수가 높은 자’ → ‘기존주택 입주일이 빠른 자’→ ‘추첨’의 순으로 입주자 선정

■ 공통 제출서류(접수시에 제출)

국민임대아파트 공고

■ 다음 항목 해당자만 제출하는 서류(접수시에 제출)

분당한솔7단지

■ 당첨자 발표

• 주택의 동호는 주택형별로 동별, 층별, 향별 구분없이 전산추첨으로 배정되며, 당첨자는 한국토지주택공사 홈페이지(www.lh.or.kr)에 게시하고 ARS(1661-7700)에서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 계약안내

• 계약기간 : 2015.5.4(월), 5.6(수)~5.7(목) (10:00 ~ 17:00)

• 계약장소 : 분당한솔7단지 711동 1층 복지관

• 당첨자는 아래의 계약서류를 준비하여 지정된 기간 내에 계약을 체결해야 합니다.

주택 소유여부 확인 방법 및 판정기준(주택공급에 관한 규칙 제6조제3항)

■ 확인 대상 및 방법

① 공급신청자가 속해 있는 세대별 주민등록표상의 공급신청자격자(세대주, 세대주의 배우자 및 직계존·비속) 전원(공급신청자 포함) ② 공급신청자와 동일한 세대별 주민등록표상에 등재되어 있는 공급신청자의 배우자 및 직계존·비속 ③ 공급신청자와 동일한 세대별 주민등록표상에 등재되어 있지 아니한 공급신청자의 배우자 ④ 공급신청자와 동일한 세대별 주민등록표상에 등재되어 있지 아니한 공급신청자의 배우자와 동일한 세대를 이루고 있는 공급신청자의 직계존·비속을 대상으로 국가 및 지자체가 보유하고 있는 주택관련 공적자료를 조회하여 모집공고일 이후의 주택소유 여부를 확인

■ 주택의 범위

건물등기부등본, 건축물대장등본, 과세자료 등에 등재된 전국 소재 주택

(* 주택의 공유지분이나 주택용도가 있는 복합건물도 주택으로 봄)

■ 주택의 소유 기준일 (제1호와 제2호의 일자가 상이할 경우, 먼저 처리된 날을 기준으로 함)

1. 건물등기부등본 : 등기접수일 (미등기 주택인 경우에는 건축물대장등본상의 처리일)

2. 건축물대장등본 : 처리일

■ 주택을 소유한 것으로 보지 않는 경우 (무주택으로 인정하는 경우)

※ 무주택으로 인정되더라도 자산(부동산) 가액에는 포함하여 산정됨.

① 상속으로 인하여 주택의 공유지분을 취득한 사실이 판명되어 사업주체(LH)로부터 부적격자로 통보받은 날부터 3월 이내에 그 공유지분을 처분한 경우
② 도시지역이 아닌 지역 또는 면의 행정구역(수도권은 제외)에 건축되어 있는 주택으로서 다음 각 항의 1에 해당하는 주택의 소유자가 당해주택건설지역에 거주(상속으로 주택을 취득한 경우에는 피상속인이 거주한 것을 상속인이 거주한 것으로 봄)하다가 다른 주택건설지역으로 이주한 경우

가. 사용승인 후 20년이 경과된 단독주택

나. 85㎡ 이하인 단독주택

다. 소유자의 본적지에 건축되어 있는 주택으로서 직계존속 또는 배우자로부터 상속 등에 의하여 이전받은 단독주택
③ 개인주택사업자가 분양을 목적으로 주택을 건설하여 이를 분양완료 하였거나 부적격자로 통보받은 날부터 3월 이내에 이를 처분한 경우
④ 세무서에 사업자로 등록한 개인사업자가 그 소속근로자의 숙소로 사용하기 위하여 주택법의 규정에 의하여 주택을 건설하여 소유하고 있거나 사업주체가 정부시책의 일환으로 근로자에게 공급할 목적으로 사업계획승인을 얻어 건설한 주택을 공급받아 소유하고 있는 경우
⑤ 20㎡ 이하의 주택을 소유하고 있는 경우 (단, 2호 또는 2세대 이상의 주택을 소유한 자 제외)
⑥ 만 60세 이상의 직계존속이 주택을 소유하고 있는 경우 (단, 노부모부양 특별공급의 경우에는 주택을 소유한 것으로 봄)
⑦ 공부상에는 주택으로 등재되어 있으나 폐가, 멸실, 타용도로 사용되고 있는 경우로서 부적격자로 통보받은 날부터 3월 이내에 이를 멸실 또는 실제용도로 공부를 정리한 경우
⑧ 무허가 건물을 소유하고 있는 경우

* 소명방법 : 해당 주택이 “2006.5.8 이전 건축법 제8조에 따라 도시지역 이외의 지역 등에서 건축허가 또는 신고 없이 건축된 연면적 200㎡ 미만이거나 2층 이하의 건물”에 해당하는지를 확인하는 내용의 질의회신문을 해당 지자체(시・군・자치구)로부터 받아서 제출

15 thoughts on “국민임대아파트 공고 분당한솔7단지 영구임대주택 입주자모집

  1. I’m a trainee order doxycycline hyclate 100mg Officials said the dead zone’s impact creates a “ripple effect” throughout the Gulf’s fishing industry, forcing fishermen out of zone-affected waters, causing competition and crowding as fishing fleets search for unaffected areas.

  2. About a year neurontin 600 mg Adetokunbo Mumuni, executive director of the civil rights and accountability project, said a failure to arrest al-Bashir could have “huge legal ramifications” and lead to sanctions by the Security Council. But Chad and Djibouti have welcomed al-Bashir in the past year without suffering any consequences.

  3. I’m self-employed doxycycline monohydrate 100mg for chlamydia It seems it's not just Kate Winslet who's a fan of the wrap dress, either. Following the birth of Prince George, Kate Middleton wore a £46 wrap dress by maternity label Seraphine for the official family portraits, and the dress sold out just two hours after the photos were released.

  4. Could you tell me the dialing code for ? how much does azithromycin cost in australia The widely anticipated deal, Westpac’s largest acquisitionsince its 2008 takeover of St George Bank, will give Australia’soldest bank reach in motor vehicle finance, equipment financeand corporate lending, in addition to home mortgages which arethe backbone of its business.

  5. What part of do you come from? topamax retail price Kejriwal’s election plank is to cleanse India of corrupt politicians and bring more transparency to government. With graft scandals embarrassing the ruling Congress and the main opposition Bharatiya Janata Party (BJP), the Aam Aadmi Party is taking a more grassroots approach to the problem: weed out the bad ones before they become candidates.

  6. What’s the interest rate on this account? proscar tablets 5 mg “If they [citizens] feel unlawfulness, injustice on the part of police officers, I as a minister guarantee that all of their concerns will be investigated thoroughly, objectively and impartially,” Zakharchenko told journalists last Thursday, the Kyiv Post reported.

  7. Looking for work avanafil drugbank His commentary on the global corporate IT environment isclosely watched by investors, as Cisco is regarded a strongindicator of the general health of the technology industrybecause of its broad customer base.

  8. Could you tell me the dialing code for ? http://www.ocmedicare.com/indocin-sr-75mg-capsules.pptx regain indocin to prevent ivh foe The current silica exposure limit for general industry and maritime workers is 100 micrograms per cubic meter of air, and 250 micrograms for construction work. OSHA’s proposed rule would reduce the limit in all areas to 50 micrograms per cubic meter of air over an eight-hour average.

  9. I came here to work levofloxacin 500 mg tab Michael Leister, senior interest rate strategist atCommerzbank, on Monday said the market was “fairly neutral”going into the central bank meetings and that Bund futures wouldprobably trade in a 142-143 range until then.

  10. The United States lansoprazole omeprazole conversion The Los Angeles County District Attorney’s office cited that possibility along with insufficient evidence about the woman’s level of intoxication when it formally rejected a felony rape charge against the “Forget You” crooner.

  11. Free medical insurance http://antonmccarthy.com/cost-of-amitriptyline—25-mg.pdf paws stump amitriptyline hcl 10 mg tab migraines jumped orange Emerald ash borer is native to China and was first found in the United States about 10 years ago on packing material, showing up first in Michigan. It appeared in Wisconsin in 2008 when it was found in Washington County. Since then it has spread to 17 other counties including Brown, Crawford, Fond du Lac, Jefferson, Kenosha, La Crosse, Milwaukee, Ozaukee, Racine, Rock, Sauk, Sheboygan, Trempealeau, Vernon, Walworth, Washington and Waukesha.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